‘최진실 딸’ 17살 최준희, 남자친구와 웨딩 사진? 부케에 베일까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최준희 셀프 웨딩 사진./ ./ 사진=인스타그램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17)가 웨딩 사진을 공개했다.

최준희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愛より貴いものはない(사랑보다 값진 것은 없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최준희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남자친구와 코를 맞대며 다정한 모습을 연출 했다. 부케에 베일까지 착용해 마치 결혼을 앞둔 예비 신부처럼 보인다.

루프스병을 앓고 있던 최준희는 지난 7일 “정상 수치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더불어 투병 중 곁을 지켜준 남자친구에게 고마움을 전했다.최준희는 지난 2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열애 중인 사실을 알렸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