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 남자’ 10일 방송 이후 재정비 시간…올 하반기 컴백 예정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문제적남자’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10일 방송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는 ‘문남을 사랑하는 친구’ 특집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던 게스트들이 등장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에서 번역가로 변신한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의 혜림을 필두로 상위 1% 멘사 회원 박신영 아나운서, 프랑스 최상위 대학 그랑제콜을 졸업한 6개 국어 능력자 싱어송라이터 스텔라장까지 ‘문제적 남자’에 출연했던 대표 뇌섹녀들이 출연한다.

또한 예리한 추리력으로 결정적인 단서를 찾아내 tvN ‘대탈출2’ 에이스로 손꼽히는 유병재와 ‘문제적 인턴 편’에서 인턴으로 선발돼 귀여운 막내의 모습으로 감초 역할을 했던 뇌섹돌 SF9의 인성도 함께한다.

대륙을 매료시킨 만능 재주꾼 가수 황치열도 ‘문제적 남자’에 처음 출연한다. 황치열은 “학창시절 측정한 IQ가 132”라며 “어렸을 땐 공식을 대입했을 때 문제에 답이 나오는 게 좋아서 수학을 좋아했다”고 말해 반전 브레인을 공개한다. 이 외에도 싱크로율 100%의 모창 퍼레이드는 물론, 수준급 큐브 실력을 선보이며 만능 재주꾼 면모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뇌섹 출연진의 활약과 황치열의 치열한 두뇌 대결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되는 ‘문제적 남자‘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후 ‘문제적 남자’는 재정비 기간을 갖고 올 하반기 다시 돌아올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