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팬들과 함께한 생일파티 현장 공개

방탄소년단이 팬들과 생일파티를 즐겼다.

방탄소년단은 7일 저녁 8시 서울 종로 둘로스 소극장에서 ‘방탄소년단 ‘Diary Chapter 1’ Autumn’ 파티를 열었다. 이번 파티는 생일이 9월인 랩몬스터와 정국 그리고 10월 13일이 생일인 지민을 위해 마련된 자리다.

방탄소년단 일곱 멤버들은 선착순으로 130명의 팬을 뽑아 함께 토크와 게임을 즐겼다. 특히 토크 시간에는 9월 11일 발매한 첫 번째 미니 앨범 ‘O!RUL8, 2?’에 대한 흥미진진한 뒷이야기를 공개했고, 지민은 랩몬스터, 진과 함께 숙소 근처에 있는 놀이터에서 안무를 연습한 일화를 들려줬다.

이어 가수로서 이루고 싶은 꿈에 대하여 일곱 멤버들은 “대중과 힙합 마니아 모두에게 인정받는 음악을 하고 싶다”는 바람을 내비쳤고 팬들을 위해 준비한 손편지를 읽으며 생일파티를 마무리했다.

글. 이은아 domino@tenasia.co.kr
사진제공. 빅히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