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의 월드 투어 ‘네오 시티’, 이번에는 유럽이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NCT 127./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북미, 남미에 이어 오는 26일부터 유럽 투어로 글로벌 행보를 이어간다.

NCT 127은 26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아이스 팰리스(ICE Palace)를 시작으로 29일 모스크바 메가스포츠 스포츠 팰리스(MegasportSport Palace), 7월 7일 영국 런던 웸블리 SSE 아레나(The SSE Arena, Wembley), 7월 10일 프랑스 파리 라 세느 뮤지컬(La Seine Musicale)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또한 유럽 투어에 앞서 6월 21일~23일 태국 방콕 썬더돔(ThunderDome)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이번 공연은 당초 예정된 2회 공연이 티켓 판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해 1회 공연을 추가한 것이다.

NCT 127은 지난 1월 서울을 시작으로 뉴저지, 애틀랜타, 마이애미, 댈러스, 피닉스, 휴스턴, 시카고, 산호세, 로스앤젤레스, 토론토, 밴쿠버, 멕시코시티, 오사카, 히로시마, 이시카와, 홋카이도, 후쿠오카, 나고야, 사이타마 등 전 세계 20개 도시에서 월드 투어 ‘NEO CITY – The Origin’의 29회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신곡 ‘Superhuman’으로 활동 중인 NCT 127은 이번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 차트의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 11위 및 ‘아티스트 100’ 6위를 기록했다.

NCT 127은 11일 SBS MTV ‘더쇼’, 12일 MBC MUSIC ‘쇼! 챔피언’ 등 국내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