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7월 1일 컴백…’열정의 시즌’ 예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여자친구./ 사진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가 일곱 번째 미니앨범으로 오는 7월 컴백한다.

소속사 쏘스뮤직은 10일 “여자친구가 내달 1일 일곱 번째 미니앨범 ‘피버 시즌(FEVER SEASON)’을 발표하고 컴백한다. 이번 새 앨범은 여자친구의 또 다른 성장을 위해 오랜 고민 끝에 준비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지난 1월 발표한 두 번째 정규 앨범 ‘타임 포 어스(Time for us)’ 이후 6개월 만에 컴백하게 됐다.

‘피버 시즌(FEVER SEASON)’의 앨범명은 데뷔 앨범 ‘시즌 오브 글래스(Season of Glass)’에서 착안한 것이다. 무더운 여름 시즌과 아울러 여자친구가 선보일 열정적인 무대와 음악에 대한 의지를 중의적으로 표현했다.

최근 여자친구는 두 번째 아시아 투어 ‘GFRIEND 2019 ASIA TOUR [GO GO GFRIEND!]’ 서울 공연을 마쳤다. 향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싱가포르, 태국 방콕, 홍콩,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필리핀 마닐라, 대만 타이베이, 일본 요코하마 등 8개 지역의 아시아 투어를 앞두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