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윤,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유쾌·발랄한 주인공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김혜윤. /사진제공=sidusHQ

김혜윤이 유쾌발랄 씩씩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김혜윤은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 주인공으로 출연을 결정하고, ‘운명 극복 프로젝트’로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여고생 단오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이다. 인기 웹툰 ‘어쩌다 발견한 7월’을 원작으로 한다.

김혜윤은 극 중 부잣집 외동딸인 여고생 은단오 역을 맡아 당차고 씩씩한 모습으로 극에 재미를 더한다. 김혜윤은 “좋은 작품에 큰 역할을 맡게 돼서 너무 영광이다. 많이 부족하지만 유쾌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단오를 잘 표현할 수 있게 열심히 하겠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김혜윤은 JTBC 드라마 ‘스카이 캐슬’에서 1등에 집착하는 예서 역을 맡아 라이벌인 혜나(김보라 분)와 팽팽한 대립각을 세웠다. 탄탄한 연기력은 높은 몰입감을 선사했다.

김혜윤이 출연하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