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준, ‘조선로코-녹두전’ 캐스팅…장동윤X송건희 父된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이승준./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배우 이승준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 출연한다.

오는 9월 방송되는 ‘조선로코-녹두전’은 네이버 인기 웹툰 ‘녹두전’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다.

이승준은 극중 전녹두(장동윤 분)와 전황태(송건희 분)의 아버지 정윤저로 분한다. 전윤호는 새 신분으로 죽은 듯 숨어사는 사연 있는 인물이다. 강직한 성품과 곧은 신념이 돋보이는 캐릭터를 맡아 극에 무게감을 더할 예정이다.

올해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막돼먹은 영애씨17’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등 연이어 변화무쌍한 연기를 선보인 이승준이기에 ‘조선로코-녹두전’ 합류 소식이 더욱 반가움을 더한다.

‘조선로코-녹두전’은 이승준을 비롯해 배우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정준호 등이 캐스팅을 확정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