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민, 日 첫 아레나 투어 시작…섹시한 퍼포먼스로 현지팬 매혹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샤이니 태민의 일본 첫 아레나 투어 홋카이도 공연 이미지.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 태민이 일본 첫 아레나 투어의 포문을 성공적으로 열었다.

지난 8~9일 홋카이도 마코마나이 세키스이하임 아이스 아레나에서 ‘태민 아레나 투어 2019 ~엑스티엠~(TAEMIN ARENA TOUR 2019 ~X™~)’이 개최됐다.

이 태민의 압도적인 퍼포먼스와 뛰어난 가창력, 특급 무대 매너가 어우러진 공연으로 관객들의 열띤 호응을 얻었다.

특히 이번 투어는 지난해 성황리에 마친 ‘TAEMIN Japan 1st TOUR ~SIRIUS~’에 이어 펼쳐지는 태민의 일본 두 번째 솔로 투어로, 공연 타이틀 ‘X™’은 미지수 X와 태민의 이니셜 ‘TM’을 조합, 음악, 퍼포먼스, 패션 등 어떤 것을 대입해도 태민의 트레이드 마크를 보여준다는 의미를 담았다.

또한 태민은 이번 공연에서 ‘ECLIPSE’ ‘MARS’ ‘Into The Rhythm’ 등 일본 첫 정규 앨범 수록곡 무대는 물론 ‘괴도’ ‘Press Your Number’,‘MOVE’ 등 히트곡 무대와 ‘WANT’ ‘Artistic Groove’ ‘Shadow’ ‘Truth’ 등 한국 두 번째 미니앨범 무대까지 총 25곡을 선사해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더불어 ‘Colours’ ‘Slave’ 등 오는 8월 28일 발매 예정인 일본 세 번째 미니앨범에 수록된 신곡 2곡 무대도 최초 공개해 폭발적인 환호를 얻었다.

태민은 오는 15~16일 시즈오카 에코파 아레나에서 ‘TAEMIN ARENA TOUR 2019 ~X™~’의 열기를 이어간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