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기생충’ 제치고 실시간 예매율 1위 탈환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영화 ‘알라딘’ 포스터. / 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알라딘’(수입/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이 이변을 연출하고 있다.

9일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알라딘’은 개봉 3주차 주말 개봉 이래 일일 최다 관객수인 40만명 돌파와 함께 누적 관객수 350만 명을 돌파했다. 더 놀라운 것은 ‘알라딘’은 지난달 25일 이후 2주 만에 다시 실시간 예매율 1위 정상을 탈환했다. 

영진위 통합전산망 및 CGV 등 예매율의 바로미터인 사이트 등에서 일제히 ‘기생충’을 제치고 예매율 정상을 차지했다. 더불어 좌석판매율이 55.6%를 넘어섰다.

이 놀라운 흥행 역주행의 배경에는 관객들의 뜨거운 입소문과 흥바람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흥의 민족 대한민국에서 유독 흥행 강세인 음악, 뮤지컬 영화 장르에 춤과 유머까지 결합한 ‘알라딘’은 CGV골든에그지수 98%로 명백히 관객 입소문을 증명했다.

오늘(9일) ‘알라딘’은 뮤지컬 영화 흥행작 ‘라라랜드’의 최종 관객수 360만 182명을 뛰어넘고, 400만 관객 돌파까지 목전에 두고 있다. 이는 역대 대한민국 개봉 뮤지컬 영화중 ‘겨울왕국’(2014), ‘레미제라블’(2012), ‘미녀와 야수’(2017), ‘맘마미아!’(2008)에 이어 다섯 번째 흥행 순위에도 오르는 것이다.

‘알라딘’은 좀도둑에 지나지 않았던 알라딘이 우연히 소원을 들어주는 램프의 요정 지니를 만나게 되면서 환상적인 모험을 겪게 되는 판타지 어드벤처 영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