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 연대기’ 김의성, 김옥빈에 “혼인하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tvN ‘아스달 연대기’ 방송화면. /

“혼인하자”

배우 김의성이 8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에서 김옥빈에게 이같이 말했다.

산웅(김의성)은 태알하(김옥빈)에게 “타곤(장동건)의 움직임을 빨리 알아야한다”고 했다. 이에 태알하는 “오로지 타곤 뿐이다. 내게는 마음이 하나도 없다. 아들(타곤)을 왜 그렇게 미워하느냐”고 물었다.

산웅은 “미워하는 게 아니라 타곤이 무섭다. 결국 내가 그를 죽이게 될 것 같아서”라며 생각에 잠겼다. 이어 그는 태알하에게 “혼인하자”고 제안했다.

태알하는 흔들리는 눈빛과 표정을 지으며 “당신과 혼인하는 게 우리 둘의 문제가 아니다. 아스달의 판도가 바귀는 일”이라며 신중한 모습을 보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