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둥 호랑이’ 권인하, ‘음중’서 다비치 노래 재해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권인하. / 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가수 권인하가 ‘특별한 무대’를 꾸몄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음악 프로그램 ‘쇼!음악중심’에서 여성 듀오 다비치의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을 열창했다.

권인하는 1985년 이광조의 노래를 작사·작곡하며 데뷔한 35년 차 베테랑 가수이다. 최근 개인 SNS와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다양한 가수들의 노래를 재해석해 부르며 인기를 얻고 있다. 유튜브의 구독자 수는 20만 명을 넘어섰다.

이날 ‘쇼!음악중심’에서도 특별한 무대를 마련해 다비치의 노래를 자신만의 색깔대로 열창했다. 호소력 짙은 음색과 힘 넘치는 가창력으로 이른바 ‘천둥 호랑이 창법’이라는 애칭을 얻은 그는 이번에도 고음을 매끄럽게 표현하며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