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을, 오늘(8일) 소극장 콘서트 ‘Café 유월’ 개막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노을. / 제공=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그룹 노을의 소극장 콘서트 ‘카페 유월(Café 유월)’이 8일 막을 올린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노을이 이날 오후부터 이틀 동안 서울 합정동 신한카드 FAN(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소극장 콘서트를 연다.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관객들의 만족도를 끌어올릴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노을이라면 빼놓을 수 없는 발라드곡과 멤버들의 각기 다른 매력이 돋보이는 솔로곡 등 다양하게 구성했다. 관객 이벤트를 마련해 더욱 가까이 다가가 소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공연 티켓 예매를 시작하자마자 빠른 속도로 잔여석이 줄어 들었고, 앞서 발표한 미니음반 ‘별’의 타이틀곡 ‘너는 어땠을까’는 발매한 지 6개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한 음원차트 100위 안에 올라있다.

오늘은 최근 밴드 연습 현장을 공개하며 “평소에 보여드리지 못한 곡을 위주로 선곡했다. 최선을 다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