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악동뮤지션 이찬혁 “동생 이수현 예쁘다고 한 군대 후임 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는 형님’의 악동뮤지션 이찬혁(왼쪽)과 이수현./사진제공=JTBC

악동뮤지션의 이찬혁이 JTBC ‘아는 형님’에서 군대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오는 8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악동뮤지션과 전소미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군 복무를 마친 이찬혁이 합류한 악동뮤지션의 투샷이 반가움을 자아냈다. 이찬혁과 이수현은 “떨어져 있는 사이에 애틋함을 많이 느꼈다”며 ‘현실남매’로 불렸던 이전과는 다른 훈훈한 모습으로 형님들을 놀라게 했다.

이찬혁은 전역 바로 다음 날 ‘아는 형님’ 녹화장을 찾아 눈길을 끌었다. 이찬혁은 처음에는 다소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지만, 긴장이 풀리자 그간의 공백이 느껴지지 않는 센스 넘치는 입담을 과시했다. 특히 과장이 조금 섞인 듯한 군대 경험담으로 큰 웃음을 안겼다.

형님들은 “후임들 중 동생 이수현에게 관심 보인 사람은 없었냐”라고 질문했다. 옆에 있던 이수현은 눈을 반짝이며 답변을 기다렸다. 이에 이찬혁은 “후임 중에 동생 이수현이 예뻐 보인다고 이야기한 후임이 있었다”고 털어놓자 형님들의 질문 공세가 끊임없이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이날 솔로 데뷔를 앞두고 있는 전소미도 대활약을 펼쳤다. 전소미는 녹화장에 I.O.I(아이오아이) 멤버 청하를 깜짝 소환하기도 했다. 또한 시종일관 솔직 발랄한 리액션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