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블락비 피오·유권vs전효성, 털기춤 댄스 배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복면가왕’/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에서 블락비 피오, 유권과 전효성의 댄스 배틀이 펼쳐진다.

오는 9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 가왕 ‘걸리버’를 누르고 새로운 여성 가왕 시대를 연 ‘나이팅게일’과 이에 맞서는 복면 가수 8인의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판정단으로는 예능까지 접수한 만능돌 블락비의 피오와 유권, 그리고 최근 ‘초콜릿공장’으로 ‘복면가왕’에서 달콤한 무대를 선보인 시크릿 출신 전효성이 새롭게 합류했다.

‘복면가왕’ 첫 출연인 블락비 피오는 복면 가수의 정체를 묻는 질문에 “전혀 모르겠다”며 추리에 난항을 겪는 듯 했으나, 이내 놀라운 촉으로 실명을 언급하는 대담함을 선보였다. 이에 ‘복면가왕’ 터줏대감 김구라가 크게 만족했다는 후문이다.

블락비의 활약은 개인기에서도 이어졌다. 아이돌보다 ‘엉덩이 털기’를 잘할 수 있다는 한 복면 가수의 도전장에 자신 있게 무대에 올라선 것. 여기에 원조 털기 춤의 달인 전효성까지 가세해 판정단과 복면가수의 치열한 개인기 대결이 한층 더 뜨거워졌다.

‘복면가왕’은 오는 9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