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영자 매니저, 첫 메뉴 추천…공기밥+곱빼기 무료 ‘흥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의 이영자 매니저가 처음으로 메뉴를 추천했다.

오는 8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56회에서는 ‘먹바타’ 매니저가 ‘먹교수’ 이영자에게 메뉴를 추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강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매니저가 통 크게 식사 대접을 하겠다고 나선 것. 이에 이영자는 “팀장님이 메뉴 추천하는 건 처음이네!”라며 기대를 표했다.

맛집에 도착한 이영자는 공깃밥이 무료인 것에 한번 놀라고 곱빼기까지 무료라는 것에 또 한 번 놀랐다고. 그녀는 흥분한 기색을 감추지 못하면서 재빠르게 곱빼기로 양을 업그레이드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매니저는 식사 중에도 이영자를 리드했다고 해 관심을 끈다. 매니저는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을 이영자에게 전수했고, 이영자는 그를 따라 식사를 즐기는 등 그동안 두 사람이 보여준 것과 정반대의 모습을 보여줬다.

이영자는 매니저의 추천 메뉴를 먹고 한국-중국-일본을 모두 느낄 수 있는 맛이라며 국경을 초월하는 맛 표현을 했다. 과연 매니저의 추천 메뉴는 무엇일지 호기심이 더욱 커지고 있다.

매니저의 추천 메뉴는 오는 8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