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라지는 ‘쇼! 음악중심’, 순위제·특별 무대 강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음악중심’ 포스터. /사진제공=MBC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이 오는 8일 한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지난 주 새로운 로고와 함께 변화를 알린 ‘쇼! 음악중심’은 다양한 차트들을 활용하며 순위제의 색깔을 강화해 한층 더 객관화된 전문 순위 프로그램으로 변화할 것을 예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포털 사이트의 동영상 조회수를 바탕으로 구성된 ‘동영상 클립 TOP5’ 차트가 신설된다. 앞으로도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곡들을 전문적인 차트를 기반으로 해 조명할 예정이다.

또한 막힘 없는 창법과 음역대로 최신 인기곡들을 커버하며 유튜브를 휩쓴 ‘천둥 호랑이’ 권인하가 출연해 ‘스페셜 스테이지’를 꾸민다. 권인하는 최근 20~30대 젊은층에게 인기를 끌며 구독자 21만 명, 최다 조회수 영상은 347만 뷰를 돌파했다. 데뷔 35년 만에 ‘쇼! 음악중심’에 처음 출연하는 권인하는 이날 방송에서 1위 후보곡인 다비치의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을 커버할 예정이다.

‘쇼! 음악중심’은 앞으로도 여러 가지 차트를 활용하여 전문성을 높이고, ‘쇼! 음악중심’에서만 볼 수 있는 다양한 ‘스페셜 스테이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쇼! 음악중심’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 35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