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염라대왕→목사→보좌관…무한 변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보좌관’/ 이정재

JTBC 새 금토극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이 방송까지 일주일을 앞두고 있다. 그 가운데 극 중 ‘장태준’ 역을 맡아 안방극장으로 복귀하는 배우 이정재에게 관심과 기대 쏟아지고 있다.

‘보좌관’에서 이정재는 4선 의원의 수석 보좌관 장태준 역을 맡았다. 장태준은 불가능한 것도 가능하게 만드는 ‘슈퍼’ 능력자다. 자신이 원하고, 목표하는 일엔 무섭게 돌진하는 인물이다. 부드럽고 유연한 미소 속에 더 높은 곳을 향한 야망을 숨기고 있는 캐릭터로 ‘이정재표 카리스마’를 보여줄 예정.

방송을 앞두고 순차적으로 공개된 ‘보좌관’ 티저 영상 및 포스터, 스틸 컷 등에서는 치열하고, 현실적인 장태준의 모습으로 변신한 이정재의 모습이 담겨있다.

예고편이지만 눈빛, 표정, 목소리, 수트 스타일 등 장태준을 그려내는 이정재의 모습은 카리스마와 부드러움을 넘나들며 압도적인 흡인력으로 보는 이들을 매혹시켰다.

이정재는 도둑부터 경찰, 두 얼굴의 독립군, 염라대왕, 목사에 이어 이번 ‘보좌관’까지 작품마다 능수능란하게 캐릭터를 바꿔가며 독보적인 배우로 입지를 굳혀가고 있다.

‘보자관’은 7일(오늘) 오후 11시 ‘보좌관-당신이 모르는 이야기’를 특별 편성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