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김보미, 남다른 블랙스완 자태…알고보니 발레 전공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단, 하나의 사랑’ 김보미./ 사진제공=KBS2

배우 김보미가 국내 드라마에선 볼 수 없었던 ‘블랙스완’으로 변신해 존재감을 과시했다.

KBS2 ‘단, 하나의 사랑’에서 금니나로 출연하고 있는 김보미가 블랙스완으로 변신한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사진에는 블랙스완으로 공연을 펼치고 있는 김보미의 강렬한 모습들이 담겼다. 표정과 동작들은 물론, 카리스마와 무용 실력까지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고 완벽하다.

김보미는 단 한 장면을 위해 많은 시간을 연습에 매진했다. 특히 자신의 전공이었던 발레를 다시 연습, 재능이 캐릭터에 십분 발휘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 이러한 노력 덕분에 ‘단, 하나의 사랑’ 첫 회에서 가장 중요한 장면으로 손꼽혔던 ‘백조의 호수’ 공연은 더욱 완성도 높게 그려질 수 있었다.

‘단, 하나의 사랑’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