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비너스 출신 권나라, 이종석 있는 에이맨프로젝트와 전속계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권나라./ 사진제공=에이맨 프로젝트

A-MAN프로젝트(이하 에이맨프로젝트)가 7일 “배우 권나라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그룹 헬로비너스 출신인 권나라는 2017년 SBS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에서 검사 차유정 역을 맡으며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했다.

이후 2018년 tvN ‘나의 아저씨’,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에서 출연했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에서는 정신과의사 한소금을 연기했다.

또한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영화 ‘소녀의 세계’ 등에서도 활약했다.

권나라는 “새로운 시작을 에이맨프로젝트와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기대된다”고 전했다.

에이맨프로젝트에는 이종석이 소속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