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수목극 전체+2049 시청률 1위…한지민X정해인 현실 멜로 통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봄밤’ 포스터.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MBC ‘봄밤’의 감성이 안방극장에 촉촉히 스며들고 있다.

지난 6일 방송된 ‘봄밤’ 12회는 시청률 9.8%(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고 수목드라마 전체 1위를 기록했다. 첫방송을 7%대로 시작한 ‘봄밤’은 점점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주요 광고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3.6%로 수목드라마 중 1위를 기록했다.

‘봄밤’은 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 자료에 따르면 TV드라마 부문에서 1위, 주연 배우인 정해인(유지호 분)과 한지민(이정인 역)이 각각 1위와 2위를 기록해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봄밤’은 감성적인 연출과 영상미로 사랑받는 안판석 감독과 현실적인 스토리의 김은 작가가 의기투합한 두번째 작품이다. 여기에 한지민과 정해인의 섬세한 연기가 더해져 감각적이고 공감가는 현실 멜로를 그리며 사랑받고 있다.

‘봄밤’에서 이정인과 유지호가 서로를 향한 마음을 드러내며 아릿한 셀렘을 더해가는 가운데, 오랜 연인과의 무미건조한 관계를 정리하기로 마음먹은 이정인과 권기석(김준한 분)과의 미묘한 신경전을 벌인 유지호의 모습은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봄밤’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