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V2’ 송가인, ‘도전 천곡’ 노래방 기계 무작위 선곡에 ‘당황’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노래 교실을 꾸민 송가인. /사진제공=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이하 ‘마리텔 V2’)에서 송가인이 ‘도전 천곡’을 방불케 하는 노래방 무작위 선곡 앞에 위기에 처한 모습이 포착됐다. ‘트로트 여신’ 송가인을 당황하게 만든 선곡은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는 가운데, 그녀가 어떤 흥 넘치는 무대를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7일 방송되는 ‘마리텔 V2’에는 송가인, 김구라, 장영란, 조영구가 함께한 ‘나의 리틀 테레비 노래교실 3탄’이 공개된다.

지난주 대체불가 가창력으로 귀를 호강하게 만든 송가인이 이번엔 노래방 기계 앞에서 위기에 직면하게 된다. ‘인간 주크박스’로 불리며 세대를 뛰어넘는 노래들을 두루 섭렵한 송가인이 ‘송블리의 도전 천곡’을 펼친 것.

공개된 사진에는 장영란과 조영구가 노래방 책을 찾으며 송가인만을 위한 선곡에 집중하고 있다. 첫 곡이 시작되자 송가인은 “한 번도 안 불러봤는데”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트로트 여신 송가인을 위기에 빠뜨린 곡은 과연 무엇일지, 과연 어떤 무대를 보여줬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송가인은 트로트가 아니라 걸그룹 노래로 현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든다. 그녀가 평소 좋아하는 걸그룹인 마마무와 시스타의 ‘띵곡’을 폭발하는 무대 매너로 소화하며 흥 게이지를 급상승시킨다.

송가인은 ‘나의 리틀 테레비 노래교실’에 맞게 ‘원 포인트 레슨’을 펼치며 자신의 특급 비법을 전수한다. 이때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뜻밖의 실력자가 등장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마리텔 V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