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경리, 이짜나언짜나 신곡 ‘나 때는 말이야’ 피처링 지원사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남성듀오 이짜나언짜나(위), 가수 경리. / 제공=플래닛에이트, 스타제국

펑키 EDM 듀오 이짜나언짜나(이찬·박원찬)가 그룹 나인뮤지스 출신 경리와 협업해 곡을 내놓는다.

7일 레이블 플래닛에이트(PLANET8)는 “경리가 이짜나언짜나의 새 EP음반 ‘와!(WAH!)’의 타이틀곡 ‘나 때는 말이야’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오는 11일 오후 6시 공개한다”고 밝혔다.

‘나 때는 말이야’는 권위적인 사고를 가진 어른을 가리키는 은어 ‘꼰대’에 대해 재치 있는 가사로 풀어낸 곡이다. 흥겨운 리듬에 경리의 매력적인 목소리가 더해졌다.

이짜나언짜나는 곡 작업 도중 경리의 목소리가 노래와 잘 어울릴 것 같다고 생각해 협업을 제안했다고 한다. 경리는 피처링뿐만 아니라 뮤직비디오에도 출연해 이짜나언짜나와 연기 호흡도 맞췄다.

2016년 데뷔 음반 ‘이짜나언짜나’로 가요계에 첫 발을 뗀 이짜나언짜나는 ‘내리면 타’ ‘미세먼지’ 등 일상을 소재로 삼은 노래로 주목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