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9일 잠실구장서 시구 나선다…“좋은 에너지 전달 하겠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전효성./사진제공=토미상회

걸그룹 시크릿 출신 전효성이 시구자로 나서 승리를 기원한다.

오는 9일 오후 5시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두산과 키움과의 주말 홈경기에서 전효성이 승리기원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전효성은 경기 시작에 앞서 두산의 승리를 기원하며 마운드에 올라 시구를 할 예정이다. 2011년 4월에도 두산베어스의 승리기원 시구자로 나선 바 있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전효성은 “다시 한 번 시구자로 함께 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좋은 에너지를 전달해 이번 시즌 활약을 응원하겠다”고 짤막한 소감을 전했다.

전효성은 최근 MBC ‘복면가왕’,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깜짝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현재는 JTBC4 뷰티 프로그램 ‘뷰티룸’의 MC를 맡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