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야, 연인이야?”…‘나 혼자 산다’ 유노윤호, 보아와 놀이동산서 핑크빛 데이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나 혼자 산다’ 스틸./사진제공=MBC

유노윤호가 놀이동산에서 꿀 떨어지는 데이트를 즐긴다.

오는 7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유노윤호는 십년지기 절친 보아의 동심을 채워주기 위해 열정을 불태운다.

이날 유노윤호는 이른 아침부터 각종 요리 재료들을 직접 손질하며 나들이 준비에 정성을 쏟는다. 서둘러 단장을 마치고 길을 나선 그는 연신 노래를 흥얼거린다.

첫 여행길에 오른 두 사람은 실제 연인 사이를 능가하는 달달한 케미를 보인다. 유노윤호는 환한 미소로 맞이하는 보아를 자연스럽게 포옹함은 물론, 내리막길에선 보아가 넘어지지 않도록 팔짱을 끼고 걷는 등 친구인지 연인인지 모를 스윗함의 정점을 찍는다.

두 절친은 때아닌 인지도 굴욕에도 의연하게 반응하며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는 세상 편한 데이트를 만끽한다. 보아는 초등학생들이 자신을 ‘SM 사장’으로 알고 있다며 태연하게 푸념한다. 유노윤호는 지나가던 아이에게 호기롭게 인사를 건네지만 아이가 얼어붙어 당황했다는 후문이다.

유노윤호의 특별한 데이트는 이날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