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강승윤, 오늘(5일) 오전 퇴원…예정 스케줄 소화할 계획”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위너,강승윤,포토콜

강승윤./사진=텐아시아 DB

그룹 위너의 강승윤이 퇴원 후 안정을 취하고 있다. 

5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강승윤이 담당의의 소견에 따라 오늘(5일) 오전 퇴원했다”고 밝혔다.

강승윤은 지난 2일 SBS ‘인기가요’ 리허설을 앞두고 대기하던 중에 목디스크로 통증을 호소해 응급실로 이송됐다. 

소속사는 강승윤이 “(입원 후) 집중적인 치료를 받은 강승윤은 예상보다 빨리 컨디션을 회복해 퇴원 후 안정을 취하고 있다”면서 “몸에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예정된 스케줄을 소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YG엔터테인먼트는 “팬 여러분들께 염려를 끼쳐 죄송하다는 말씀 전해 드리며, 앞으로 아티스트의 건강 및 컨디션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