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엔딩 크레딧에 손석희?…봉준호 감독 ‘뉴스룸’서 섭외 비화 밝힌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손석희-봉준호./ 사진=JTBC, 텐아시아 DB

영화 ‘기생충’으로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이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재회한다. 2017년 6월 ‘옥자’로 출연한 이후 2년 만이다.

국내 개봉 이후 ‘기생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상황에서 두 사람은 영화의 주제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눌 것으로 보인다.

봉 감독은 과거 ‘뉴스룸’에 출연해 손 앵커에게 “10월 24일(국정농단 보도 첫날) 7시 59분 기분이 어땠느냐”라는 돌발 질문을 던져 화제가 됐다. 이에 둘 사이 긴장감 도는 흥미로운 대화들이 오갈 것으로 예상된다.

‘기생충’에는 JTBC 보도국의 실제 기자들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엔딩 크레딧 스페셜 명단에도 손석희 앵커 이름이 올라간 만큼, 섭외 비화 등 다른 곳에선 듣기 힘든 이야기들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손석희 앵커와 봉준호 감독의 만남은 오는 6일 오후 8시에 방송되는 ‘뉴스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