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수, ‘2019 아세안 위크’ 개막식 축하 무대 선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김준수.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김준수가 아세안 종합문화축제 ‘2019 아세안 위크(ASEAN Week 2019)’ 개막식 축하 무대에 선다.

오는 14일 열리는 ‘2019 아세안 위크’ 개막식 및 한-아세안 뮤직 페스티벌에 김준수가 축하 무대를 갖는다.

제대 후 뮤지컬과 콘서트로 열일행보를 펼친 김준수가 오랜만에 갖는 공개 무대 무대로 이날 대표 곡들을 통해 웅장한 라이브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2019 아세안 위크’는 주한아세안대사 및 아세안 유학생, 다문화 가정 등 아세안 관련 관객들이 많이 참석하는 자리인 만큼, 이번 기회를 통해 김준수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동남아시아 지역에 널리 전파될 것으로 기대된다.

‘2019 아세안 위크’는 2019년 한-아세안 대화관계수립 30주년 및 한-아세안센터 설립 10주년을 축하하고, 금년 11월 개최되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을 기원하는 축제 형식의 복합 문화 행사다. 아세안에 대한 우리 국민의 인식을 제고하고 한-아세안 간 사람 중심의 연계(People-to-People Connectivity) 강화를 목적으로 개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