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용준, 명랑 조선 학원물 ‘청춘학당’ 캐스팅

안용준
최근 드라마 ‘투윅스’를 마친 배우 안용준이 영화 ‘청춘학당’에 캐스팅 됐다.

7일 안용준의 소속사 마스크엔터테인먼트 측은 “안용준이 ‘청춘학당’ 류 역에 캐스팅돼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구모 감독의 신작 ‘청춘학당’은 조선시대 젊은 남녀의 호기심과 로맨스를 유쾌하게 담은 작품으로, 뜻하지 않은 일에 연루된 젊은 선비가 사건의 비밀을 파헤치는 과정과 그 속에서 싹트는 로맨스를 그린 명랑 조선 학원물이다.

극 중 안용준은 일본어에 남다른 재능을 가진 류 역을 맡았다. 과거 급제가 출세의 전부였던 조선시대에서 일본어 통역관을 꿈꾸는 캐릭터다.  소속사 관계자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한 독특한 시나리오의 코믹 로맨스물 ‘청춘학당’에서 밝고 명쾌한 류의 매력을 보여줄 안용준의 새로운 연기 변신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청춘학당’은 7일 크랭크인, 내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