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소녀, 모바일 게임 ‘마이리틀셰프’ 공식 모델 발탁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공원소녀 ‘마이리틀셰프’ 이미지 / 사진제공=키위미디어그룹

그룹 공원소녀(GWSN)가 인기 모바일게임 모델로 활약한다.

5일 소속사 키위미디어그룹은 “공원소녀가 요리 시뮬레이션 게임 ‘마이리틀셰프’의 공식 모델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마이리틀셰프’는 글로벌 멀티 플랫폼 게임기업 그램퍼스에서 론칭한 캐주얼 요리 시뮬레이션 게임으로, 올여름 공원소녀와 손잡고 짜임새 있는 콜라보를 진행한다. 또한, 단순한 모바일게임의 광고 모델에서 벗어나, 게이머들과 호흡할 수 있는 다양한 접점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공원소녀는 최근 ‘마이리틀셰프’의 프로모션 광고 및 화보 촬영을 마쳤으며, 촬영된 광고 영상은 사전예약 페이지, 공식카페, 유튜브, 페이스북, 영상광고, 버스 광고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평소 요리를 좋아하고 게임을 즐겨하는 공원소녀 멤버들은 ‘마이리틀셰프’ 광고 및 화보를 통해 신비로운 매력과 요리에 대한 애정을 한껏 발산하며, 귀엽고 아기자기한 모습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