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보석’ 한여름, 오는 7월 정규 리패키지 앨범으로 컴백

[텐아시아=우빈 기자]

트로트가수 한여름 / 사진제공=탑스타엔터테인먼트

트로트 가수 한여름이 오는 7월 정규 리패키지 앨범으로 1년 만에 컴백한다.

한여름의 소속사 탑스타엔터테인먼트는 “한여름이 오는 7월 정규 리패키지 앨범으로 컴백을 확정했다. 한여름은 앨범 발매에 앞서 오는 11일 선공개 곡을 먼저 발매하고 방송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여름의 새 앨범에 대한 많은 기대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여름은 2016년 전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대상 입상 및 2018년 1월 ‘KBS 전국 노래자랑’ 홍성 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가요계에 입문한 트로트 샛별이다. 뛰어난 가창력을 갖추며 가능성을 인정받았고 지난해 5월 발매한 데뷔곡 ‘흔들흔들’로 실력을 뽐냈다. 한여름은 이번 컴백 활동을 통해 다시 한번 한여름만의 밝고 개성 넘치는 에너지를 대중들에게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