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두식, 이종석 소속사 A-MAN프로젝트와 전속계약 “이종석 말에 확신 얻어”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박두식 / 사진제공=A-MAN프로젝트

배우 박두식이 이종석의 소속사인 A-MAN프로젝트(이하 에이맨프로젝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에이맨프로젝트는 5일 “배우 박두식 씨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박두식 씨는 다양한 얼굴을 가진 매력적인 배우다”라며 “앞으로 영화와 드라마를 비롯해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히며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프로필 사진 속 그의 강렬한 카리스마와 부드러운 매력이 공존하는 대체불가 마성의 눈빛이 시선을 모으며 앞으로 활약에 관심이 집중된다.

박두식은 2013년 영화 ‘전설의 주먹’을 통해 스크린에 데뷔한 후 영화 ‘소녀괴담’ ‘빅매치’ ‘내 심장을 쏴라’ ‘재심’을 비롯해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 ‘응급남녀’ ‘후아유-학교 2015’ ‘블랙’ ‘스케치’ 등에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관객과 시청자에게 얼굴을 알렸다. 또한 그는 예능프로그램 ‘배우학교’를 통해 연기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인간적이고 진솔한 면모를 보여주며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줬다.

특히 박두식은 첫 드라마 데뷔작인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통해 이종석과 호흡을 맞추며 인연을 맺었다. 작품 속 동료 배우에서 소속 배우로 서로에게 든든한 지원군이 된 두 사람의 시너지는 어떨지 관심이 집중된다.

박두식은 “이종석 배우와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서 만난 뒤 인연을 이어오다 ‘형 하고 싶은 거 다 해’라는 말에 확신을 갖고 함께하게 되었습니다. 든든하게 힘을 보태 줄 회사 식구들과 함께 더 다양한 활동하는 배우로 성장하겠습니다”라며 이종석과 함께 하게 된 남다른 인연과 앞으로의 포부가 담긴 소감을 전했다.

박두식은 최근 배우 정진영이 각본, 연출을 맡은 영화 ‘클로즈 투 유(가제)’에 캐스팅돼 조진웅과 연기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