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좋아하냐?”… ‘절대그이’ 여진구·방민아·홍종현, 삼각관계 ‘팽팽’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절대그이’/ 사진제공=SBS

SBS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의 여진구와 방민아, 홍종현 간에 팽팽한 삼각관계가 펼쳐진다.

제작진은 오는 5일 방송되는 ‘절대그이’ 예고편을 공개했다. 엄다다(방민아)는 “정체가 들키면 어떻게 하느냐”며 걱정했고, 영구(제로나인, 여진구 분)는 “절대 들키지 않게 노력할게”라며 마왕준(홍종현 분)의 매니저 일을 할 수 있도록 허락해 달라고 부탁했다.

영구는 다다를 향해 “밖에 나가지 말고, 집에서 얌전히 기다려. 절대 사고 치지 말고”라며 속사포처럼 말해 그녀를 황당하게 만들었다.

이후 영구는 금은동(홍석천 분)과의 면접에서 엄지척과 함께 합격 통보를 받았다. 같이 있던 왕준은 “다다는 너 안 좋아해, 그냥 누가 필요한 거야”라고 말했고, 영구는 “지금 여자친구는 당신 옆이 아니라 내 옆에 있으니까요”라고 말해 일촉즉발 상황까지 갔다.

그러다 촬영장에서 몸에 장비를 착용했던 영구가 갑자기 기능이 다운되는 일이 발생하고 만다. 이에 다다가 부리나케 달려와 걱정하고, 왕준은 “진짜 쟤 좋아하냐?”라며 질투했다.

예고편의 마지막에서는 영구와 다다가 함께 길을 걷는다. 이때 갑자기 옥상에 있던 누군가가 둘을 향해 화분을 떨어뜨렸다. 마침 이를 발견한 왕준은 다다에게 달려갔고,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절대그이’는 매주 수,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