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예측 예능 ‘오늘의 운세’ 7월 첫선…신동엽 MC 발탁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오늘의 운세’ 로고. /사진제공=JTBC

실시간 예측 버라이어티 JTBC2 ‘오늘의 운세’가 오는 7월 첫선을 보인다.

‘오늘의 운세’는 두 남녀의 소개팅을 지켜보면서 동서양의 예측 전문가들이 자신만의 노하우로 연애 성향을 다각도로 분석하는 실시간 예측 대결 프로그램이다.

메인MC는 연예계에서 ‘촉’ 좋기로 소문난 개그맨 신동엽이 맡았다. 신동엽은 재치 있는 연애 조언과 깔끔한 진행 능력으로 출연자, 예측 전문가들과 찰진 호흡을 만들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늘의 운세’는 소개팅 현장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연예인 출연자들과 전문가들이 그들을 관찰하면서 결과를 예측한다는 점에서 다른 연애 프로그램과 차별화된다. 특히 심리·사주·관상·점성학 분야의 예측 전문가들이 남녀의 성향을 다각도로 분석한 후 세밀한 솔루션까지 제시한다.

프로그램의 공식 홈페이지에서는 운명적 소개팅에 참여할 지원자를 상시 모집한다. ‘오늘의 운세’는 오는 7월 10일 오후 8시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