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버킷스튜디오와 전속계약 체결…연기·예능 전폭 지원

[텐아시아=우빈 기자]
성유리,야간개장

배우 성유리.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성유리가 버킷스튜디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버킷스튜디오는 4일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며 “성유리는 드라마, 영화, 예능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자신의 입지를 견고하게 다진 배우다. 성유리와 한 식구가 되어 진심으로 기쁘고, 앞으로도 그녀가 다방면에서 폭 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핑클로 데뷔한 성유리는 2002년에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몬스터’ ‘신들의 만찬’ ‘출생의 비밀’ ‘로맨스타운’ ‘쾌도홍길동’ ‘어느 멋진 날’ ‘눈의 여왕’ 등을 비롯해, 영화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 ‘차형사’ ‘누나’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연기 활동을 꾸준히 이어왔다. 작품마다 자신만의 색깔로 다양한 캐릭터들을 소화하면서 배우로서 본인의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아나가고 있다.

또한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에서 타이틀 롤 MC로 유쾌한 입담을 자랑했으며, ‘힐링캠프’, ‘섹션 TV 연예통신 등 예능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면서 만능 엔터테이너로 자리매김했다.

성유리와 계약을 맺은 버킷스튜디오는 문자광고 부가판권 유통, 극장, 저작권보호 등 다양한 콘텐츠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영화/드라마 제작 및 투자, 매니지먼트 등으로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