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블유’ 임수정X장기용, 예사롭지 않은 첫 만남…철권으로 한판 승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스틸./사진제공=tvN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가 임수정과 장기용의 예사롭지 않은 첫 만남을 예고했다.

오는 5일 처음 방송되는 ‘검블유’는 트렌드를 이끄는 포털사이트, 그 안에서 당당하게 일하는 여자들과 그들의 마음을 흔드는 남자들의 로맨스를 담은 작품이다. 임수정과 장기용은 각각 국내 점유율 1위의 포털 사이트 유니콘의 서비스 전략 본부장이자 승부욕의 화신 배타미와 게임 음악을 만드는 천재 작곡가 박모건 역을 맡았다.

이런 가운데 ‘검블유’ 측은 4일 오락실에서 처음으로 만난 타미와 모건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타미는 옛날 오락기들이 즐비한 오락실에서 정신없이 철권에 몰두해있다. 조이스틱을 움직이는 현란한 스킬을 뽐내는 그는 일 뿐만 아니라 오락에서도 지는 건 참을 수 없는 승부욕의 화신이라는 걸 짐작케 한다. 모건은 그런 타미를 흥미로운 눈길로 지쳐보고 있다. 두 사람은 옛날 오락실에서 마주 앉아 불꽃 튀는 철권 대결을 펼친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오락실 바깥에서 다시 마주친 타미와 모건의 모습이 담겨있다. 옛날 오락을 즐기는 같은 취미를 지닌 서로에게 막연한 호감을 느끼게 된 것인지, 두 사람은 서로를 지그시 응시하고 있다. 승부욕의 화신 배타미와 매력만점 직진남 박모건이 그려갈 로맨스가 주목된다.

‘검블유’는 ‘미스터 션샤인’을 공동 연출한 정지현 감독과 김은숙 작가의 보조 작가로 필력을 쌓은 권도은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5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