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美 ‘빌보드 200’ 11위 등극…“방탄소년단 다음으로 최고 기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NCT 127./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엔시티 127)이 새 미니앨범으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11위를 차지했다.

6월 3일(현지시간) 빌보드가 홈페이지에 발표한 기사에 따르면 지난 5월 24일 발매된 NCT 127의 네 번째 미니앨범 ‘WE ARE SUPERHUMAN(위 아 슈퍼휴먼)’이 ‘빌보드 200’ 차트에서 11위, ‘월드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NCT 127은 작년 10월 정규 1집 ‘NCT #127 Regular-Irregular’(엔시티 #127 레귤러-일레귤러)로 ‘빌보드 200’ 차트에서 86위에 올랐다. 이번 앨범은 11위에 등극하는 수직 상승세로 자체 최고 순위를 경신했다.

이에 빌보드는 “K팝 가수 중에 방탄소년단 다음으로 최고 기록이다” “NCT 127이 ‘WE ARE SUPERHUMAN’으로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라고 조명했다.

NCT 127은 지난 4월 북미 투어에 돌입해 뉴저지, 애틀랜타, 마이애미, 댈러스, 피닉스, 휴스턴, 시카고, 산호세, 로스앤젤레스, 토론토, 밴쿠버 등 11개 도시에서 12회 공연을 펼쳤다. 북미 11개 도시 공연은 국내 남자 아이돌 그룹 사상 최다 도시 개최 기록으로, NCT 127의 글로벌한 위상을 실감케 했다.

NCT 127은 북미 투어와 함께 현지 프로모션도 진행했다. ABC ‘굿모닝 아메리카 (Good Morning America)’ ‘스트라한 & 사라 (Strahan and Sara)’, CBS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 (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 FOX5 ‘굿데이 뉴욕 (Good Day New York)’ 등 미국 주요 방송에 잇달아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어 지난 5월 31일과 6월 2일(현지시간)에는 미국 최대 라디오 플랫폼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가 주관하는 대형 뮤직콘서트 ‘서머 킥 오프 (Summer Kick Off)’와 ‘와즈마타즈 (WAZZMATAZZ)’에 출연하며 글로벌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