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도희 ‘인서울’ 출연 확정…독립 원하는 고3 강다미 役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민도희./ 사진=텐아시아

배우 민도희가 웹드라마 ‘인서울’에 출연한다.

4일 소속사 매니지먼트구는 “민도희가 웹드라마 ‘인서울’에 주연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제작사 플레이리스트의 신작 ‘인서울’(정수윤 각본임지은 연출)은 ‘내가 독립하는 유일한 방법’을 부제로 애증의 모녀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현실 감각이라고는 전혀 없는 딸에게 서슴없이 팩트 폭격을 하는 엄마 영주와그런 엄마에게서 독립하기 위해 ‘인서울’ 대학 진학을 꿈꾸는 딸 다미 사이에 펼쳐지는 이야기.

민도희는 극 중 엄마 영주(장영남 분)와의 갈등에서 벗어나기 위해 무조건 ‘인서울’ 대학 진학을 꿈꾸는 고3수험생 강다미 역으로 분해 극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지난 2월 종영한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걸크러쉬 매력을 가진 대학생 민주연 역을 완벽에 가깝게 소화해 많은 사랑을 받은 민도희는 JTBC ‘내 ID는 강남미인’, KBS ‘란제리 소녀시대’, tvN ‘응답하라 1994′ 외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 ‘터널’, ‘아빠는 딸’ 등에 출연하며 실감 나는 연기와 다양한 매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작품마다 존재감을 발산했던 민도희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기대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민도희는 웹드라마 ‘인서울’에 이어 ‘조미료’까지 주연 배우로의 시작을 알려 궁금증과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인서울’은 오는 7월 22일 처음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