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이 만난 문학’ 위키미키 지수연, ‘꿈을 지키는 카메라’ 낭독…’호평’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EBS FM ‘아이돌이 만난 문학’ 지수연

지난 2일 EBS FM ‘아이돌이 만난 문학’을 통해 공개된 위키미키 지수연의 낭독이 호평을 받았다.

EBS 라디오 ‘아이돌이 만난 문학’은 아이돌 낭독 기부 프로젝트 ‘아이돌이 읽다, 마음을 잇다’를 통해 만들어진 낭독 음원을 들려주며 우리 문학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새로운 독서 문화를 만들고자 하는 프로그램이다. 지수연은 김중미 작가의 소설 ‘꿈을 지키는 카메라’를 낭독했다.

위키미키의 리더인 지수연은 이번 낭독에서도 당찬 주인공의 모습을 설득력있게 표현해냈다. 특유의 밝고 힘 있는 목소리에 매료됐다는 팬들의 반응이 이어졌다.

낭독을 마친 지수연은 “낭독은 처음이라 부족하지만 열심히 참여했다”며 “많은 분들이 제 낭독을 듣고 문학작품과 조금 더 가까워졌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수연이 낭독한 김중미 작가의 ‘꿈을 지키는 카메라’는 곧 음원으로 유통될 예정이다. 수익금 중 일부는 농어촌청소년육성재단에 기부된다. 

오는 9일 밤 12시 방송되는 ‘아이돌이 만난 문학’에서는 위키미키 최유정의 낭독이 공개된다.

‘아이돌이 만난 문학’은 오정연이 진행하는 문학작품 낭독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밤12시부터 2시까지 진행되며, 지상파 라디오(수도권 기준 104.5MHz), 인터넷 라디오,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반디’로 들을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