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브, 3개 도시 콘서트 ‘성황’…진한 감동 선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바이브. / 제공=메이저나인

그룹 바이브가 약 한 달 동안 이어진 전국 투어 콘서트 ‘바이브(VIBE)’의 상반기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바이브는 지난 4월 27일 서울을 시작으로 대구와 부산까지 3개 도시에서 전국 투어 콘서트를 펼쳤다. 남달느 가창력과 감성으로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지난 1일 부산에서 ‘VIBE’의 마지막 공연에 나선 바이브는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다시 와주라’로 문을 열고, ‘어바웃 미(About Me)’ ‘데이 오브 더 라이트(Day of the light)’ ‘소망’ ‘사진을 보다가’ ‘웨어 유 아(Where you are)’ ‘미친거니’ ‘가을 타나 봐’ ‘별이 빛나는 밤에’ ‘슬픈가요’ ‘봄비’ ‘오래오래’ ‘해운대’ ‘술이야’ 등을 열창했다.

류재현은 ‘4U’와 ‘벚꽃엔딩’을 재해석한 노래를 만들어 불렀고, ‘원샷’ ‘한잔해요’ 메들리에 이어 ‘프로미스 유(Promise You)’ 가사를 ‘아모르파티’ 멜로디에 맞춰 불러 웃음을 선사했다.

가수 장혜진이 부산 콘서트장에 모습을 드러내 시선을 모았다. 장혜진은 바이브와 ‘그 남자 그 여자’를 불러 호응을 얻었다.

바이브는 객석에서 쏟아지는 앙코르 요청에 ‘미워도 다시 한 번’으로 공연의 막을 내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