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이지K’ 엑소 편 9일 방송…수호 ”심사기준은 ‘인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스테이지K’ 엑소 편. /사진제공=JTBC 스테이지K

JTBC ‘스테이지K’의 아홉 번째 드림스타 엑소 편의 예고가 공개됐다. 영상에서 엑소의 수호는 챌린저들의 심사기준을 ‘인성’을 꼽아 폭소를 자아냈다.

오는 9일 방송될 ‘스테이지K’에는 엑소가 출연한다. 엑소 멤버 중 리더 수호를 비롯해 카이 세훈 백현 첸이 참석한 녹화 현장은 엄청난 열기로 달아올랐다. MC 전현무는 엑소를 소개하며 관객들에게 “단 한 명도 저를 보고 있지 않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엑소의 무대를 재현할 챌린저들을 심사하는 기준에 대해 멤버들은 저마다 ‘스타일’ ‘끼’ ‘에너지’ ‘무대를 즐기는 정도’ 등을 들었다. 하지만 리더 수호는 “인성”이라고 답해 모두를 박장대소하게 했다.

이후 엄청난 수준의 실력파 챌린저들이 등장했다. 박력 넘치는 안무와 묘기를 연상시키는 공중돌기 등 화려한 댄스에 엑소 멤버들은 모두 눈이 휘둥그레져 갖가지 감탄사를 쏟았다. 무대를 감상한 뒤 수호는 “역시 인성들이 좋은 것 같다”며 정색한 표정으로 “어썸(Awesome)”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댄스로 ‘인성 인증’에 성공한 챌린저들의 무대가 어땠는지 궁금하게 만든다.

‘스테이지K’ 엑소 편은 오는 9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