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웸블리 콘서트 마친 방탄소년단, “오늘을 잊지 않겠습니다…사랑합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방탄소년단 공식 SNS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 콘서트를 마치고 공식 SNS에 “오늘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3일 SNS에 “오늘을 잊지 않겟다. 정말 감사하다. 그리고 사랑한다”고 남겼다. 그러면서 지면은 슈가, 정국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이틀간 팬들이 들고 있었던 ‘힘들 땐 우리가 함께 걸어온 길을 돌아봐’ ‘너의 멜로디가 담긴 지도가 우리의 영혼을 은하수로 인도해’라고 적힌 플래카드도 찍었다.

제이홉 역시 정장 차림으로 환하게 웃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팬들을 향해 ‘잘자요’라고 덧붙였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일과 2일(현지시간) 영국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 YOURSELF)’를 열었다. 공연장을 가득 메운 12만 팬들과 축제를 펼쳤다. 웸블리 스타디움은 퀸·마이클 잭슨·마돈나·원 디렉션·에미넴·에드 시런· 리한나·비욘세 등 세계적인 인기 가수들만 오르는 무대여서 전 세계의 이목이 쏠렸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7일과 8일 프랑스 파리 스타드 드 프랑스(Stade de France)에서 월드 스타디움 투어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