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AM 정진운, 교통사고 당해…발목 골절로 수술 예정

정진운

정진운

그룹 2AM의 정진운이 교통사고를 당해 7일 응급 수술에 들어간다.

6일 밤 23시 30분경, 문경새재 터널 안에서 정진운이 탑승한 차량과 25톤 트럭이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정진운의 오른쪽 발목이 골절되고, 10cm 가량 열상을 입어 응급 수술에 들어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당시 정진운은 지방 스케줄을 소화한 뒤 서울로 복귀하던 중이었으며, 동승한 매니저 한 명과 스태프 한 명 역시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이다.

현재 정진운은 삼성의료원에서 입원 중이며, 앞으로 스케줄 소화 여부는 불투명하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빅히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