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준 ‘강렬한 레드’

[텐아시아=조준원 기자]플라네타리움 레코드의 싱어송라이터 준(JUNE)이 3일 오후 서울 서교동 벨로주 홍대에서 열린 정규 1집 Today’s(투데이즈) 쇼케케이스에 참석해 멋진공연을 펼치고 있다.

준 쇼케이스

플라네타리움 레코드의 싱어송라이터 준(JUNE)이 3일 오후 서울 서교동 벨로주 홍대에서 열린 정규 1집 Today’s(투데이즈) 쇼케케이스에 참석해 멋진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타이틀곡 ‘오늘밤은,’은 8~90년대 유행했던 뉴 잭 스윙 장르를 준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곡이다. R&B와 힙합이 적절히 섞인 강렬한 비트가 인상적이며, 혼자 있기 싫은 준의 마음을 가사에 담아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