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2’ 박은석 특별출연…“시즌을 잇는 교두보 역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검법남녀 시즌2’의 박은석./사진제공=MBC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에 배우 박은석이 특별 출연한다.

‘검법남녀 시즌2’는 까칠 법의학자 백범(정재영 분)과 열혈 신참 검사 은솔(정유미 분), 베테랑 검사 도지한(오만석 분)의 돌아온 리얼 공조 수사물이다. 지난해 종영된 ‘검법남녀 시즌1’의 엔딩을 장식했던 ‘오만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며 벌어진다.

‘검법남녀 시즌2’ 측이 3일 공개한 사진 속에는 박은석이 재판장에 서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박은석은 지난 시즌에서 자신의 형 죽음에 대한 의혹으로 정재영과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며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극 말미에는 정재영과 오해를 풀고 검사의 자리를 내려놨다. 그런 그가 변호사로 재판장에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박은석은 지난 시즌 동부지검 수석 검사 강현 역을 맡았다. 동부지검 댄디남으로 매너 좋은 젠틀맨다운 모습을 보여주면서도 수사가 진행될 때는 침착함과 냉정함을 잃지 않고 핵심을 짚어내는 반전 매력의 소유자로 변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검법남녀 시즌2’의 노도철 감독은 “박은석의 특별출연은 ‘검법남녀’와 ‘검법남녀 시즌2’를 잇는 작은 교두보 같은 역할이다. 기존 드라마 팬들에게는 익숙하고 친숙하게 다가가게 될 것으로 보인다. 극의 초반 정재영, 정유미와 조우하게 되면서 극의 방향이 어떻게 흘러가게 되는지 그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흔쾌히 특별출연에 응해 준 박은석에게 고맙다. 많은 이들이 ‘검법남녀 시즌2’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니 시청자분들께서도 많은 응원과 관심, 시청 부탁드린다”고 소망했다.

‘검법남녀 시즌2’는 3일 오우 8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