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짜나언짜나, ‘와!’로 컴백·미세먼지 저감 위한 홍보대사 위촉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듀오 이짜나언짜나./ 사진제공=플래닛에이트 

남성 펑키 EDM 듀오 이짜나언짜나가 오는 11일 오후 6시 새 미니 앨범 ‘WAH!(와!)’를 발매한다.

‘WAH!’는 지난해 8월 공개한 디지털 싱글 ‘잠금해제’ 이후 이짜나언짜나가 약 10개월 만에 발표하는 새 앨범이다. ‘WAH!’는 감탄사 뿐만 아니라 ‘We Are Horse!’의 약자다. ‘우리는 말이지~’‘신선하고 업그레이드된 음악을 보여줘’라는 중의적 의미를 지녔다는 것이 소속사의 설명이다.

2016년 첫 앨범 ‘이짜나언짜나’로 데뷔한 이짜나언짜나는 미세먼지와 같은 사회인 이슈를 본인들만의 펑키한 음악, 해학적인 가사, 어디서도 보지 못한 퍼포먼스로 표현하는 팀이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에는 깜짝 놀랄만한 아티스트가 지원사격을 펼쳤다고 한다.

이짜나언짜나는 3일 재단법인 환경재단 미세먼지센터에서 주최하는 위촉식에 참석해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환경 개선을 위한 홍보대사’로 임명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