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서장훈, 충격 연기 변신 예고…한혜진X김숙 ‘충격+경악’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참견 시즌2’ 스틸./사진제공=KBS Joy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 2’에서 서장훈의 충격적인 연기 변신이 펼쳐진다.

오는 4일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 2’ 42회에서는 여러 주변 사람들로 인해 위기를 맞이하게 되는 한 여자의 속 터지는 연애담이 공개된다.

그동안 참견러들은 사연을 직접 소개하며 이야기 속 등장인물로 변신해 각 캐릭터에 걸맞는 개성 넘치는 연기력을 선보이며 프로그램의 재미를 책임졌다. 특히 서장훈은 독보적인 예능감으로 배우를 방불케 하는 연기 혼을 불태우며 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결혼 준비 중인 1년 차 커플의 사이를 갈라놓으려는 의문의 여성으로 변신한다. 서장훈이 첫 대사를 읽자마자 참견러들은 웃음을 터트린다. 상대역을 맡은 한혜진은 그의 한 마디에 깜짝 놀라 “뭐야 장훈 오빠야?!”라며 충격을 금치 못한다. 김숙도 “나랑 대본이 바뀐 것 아니냐”며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한다.

서장훈은 사연 속 얄미운 방해꾼을 연기하기 위해 특유의 날카로운 목소리와 새침한 표정으로 남다른 소화력을 선보이며 참견러들의 뒷목을 잡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연애의 참견 시즌 2’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