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남X민도희, 플레이리스트 웹드 ‘인서울’ 캐스팅…7월 방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장영남(왼쪽), 민도희

플레이리스트가 제작하는 웹드라마 ‘인서울’(정수윤 각본, 임지은 연출)에 배우 장영남, 민도희가 모녀로 출연한다. 

‘인서울’은 ‘내가 독립하는 유일한 방법’을 부제로 애증의 모녀 이야기를 다루는 드라마다. 현실 감각이라고는 전혀 없는 딸에게 서슴없이 팩트 폭격을 하는 엄마 영주(장영남)와, 그런 엄마에게서 독립하기 위해 ‘인서울’ 대학 진학을 꿈꾸는 딸 다미(민도희) 사이에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장영남은 딸 다미를 홀로 키우는 송영주 역을 맡았다. 뭐든 확실하고 정리된 것을 좋아하는 자신과 정 반대인 딸 다미와의 갈등에 고민이 깊은 인물이다. 방 청소부터 대학 진학까지 사사건건 부딪치는 현실 엄마의 모습을 대체 불가한 연기력으로 보여줄 예정이다.

엄마 영주와 전쟁 같은 사랑을 하는 딸 강다미 역은 민도희가 맡았다. 엄마와의 갈등에서 벗어나기 위해 무조건 ‘인서울’ 대학 진학만을 꿈꾸는 고3 수험생 다미를 표현한다. 

장영남은 올 상반기 월화극 시청률 1위를 차지한 드라마 ‘왕이 된 남자’의 대비 역으로 명품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으며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시 한 번 굳힌 바 있다. 민도희는 ‘응답하라 1994’ ‘내 ID는 강남미인’ 등에 출연했다.

이 외 다미의 친구 성현, 하림 역은 신예 려운, 진예주가 맡았다. 성현은 다정다감한, 하림은 냉철한 다미의 친구로 분해 상반된 친구의 매력을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인서울’은 오는 7월 22일부터 네이버 V에서 단독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