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남편 안재현과 한솥밥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구혜선/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구혜선이 HB엔터테인먼트 소속이 됐다.

HB엔터테인먼트는 오늘(3일)  “구혜선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구혜선은 그 동안 드라마 ‘서동요’ ‘열아홉 순정’ ‘왕과 나’ ‘최강칠우’ ‘꽃보다 남자’ ‘부탁해요 캡틴’ ‘엔젤아이즈’ ‘블러드’ 등에 출연, 배우로서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연기 활동 이외에도 영화감독, 화가, 작가로서도 활동하며 대중과 소통했다.

지난 2월에는 유튜브 채널 ‘치비티비(CHIBI TV)’를 통해 ‘백수일기’를 선보이기도 했다. 최근에는 ‘백수일기’의 시즌2인 ‘반려일기’로 관심을 끌고 있다

HB엔터테인먼트는 “구혜선과 새 인연을 맺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소속사와 배우, 서로 간의 신뢰와 소통을 바탕으로 연기 활동은 물론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혜선은 지난 1일부터 오는 7월 28일까지 서울 마포구 합정동 진산갤러리에서 전시회 ‘니가 없는 세상, 나에겐 적막’을 연다.

구혜선이 새롭게 둥지를 튼 HB엔터테인먼트에는 안재현을 비롯해 신성록, 김래원, 차예련 등이 소속돼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