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연대기’ 황희, 독보적 존재감의 그 전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1~2일 방영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방송화면.

지난 1~2일 방영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한·박상연, 연출 김원석)에서 배우 황희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황희는 극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잔혹한 전사 무광 역을 맡은 배우다. 타곤(장동건)이 이끄는 대칸 부대의 전사다.

황희는 주로 연극 무대에서 활약해 왔다. 그는 ‘아스달 연대기’에서 개성 강한 비주얼과 넘치는 카리스마로 짧은 등장에도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다.

1회에서는 뇌안탈 사냥에 나섰다. 2회에서는 평화롭던 와한족을 침략해 어린이와 노인까지 가리지 않고 살육하는 냉혹한 전사의 모습을 보여줬다.

‘아스달 연대기’는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