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3’ 이하나 목 조르는 이진욱…안개 같았던 그의 과거 밝혀진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하나를 위협하는 이진욱. /사진제공=OCN

OCN ‘보이스3’에서 이진욱이 이하나를 위협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보이스3’ 제작진은 2일, 8회 방송을 앞두고 위기와 긴장감으로 가득찬 스틸컷을 공개했다. 도강우(이진욱)가 돌변한 눈빛으로 강권주(이하나)의 목을 조르고 있는 것. 이미 한 차례 도강우가 가면을 쓴 채 동료 형사들을 살해하는 꿈을 꿨었던 강권주. 이번에도 그녀의 악몽인 걸까, 끔찍한 현실인 걸까.

지난 7회 방송에서 도강우를 향한 의심을 키운 강권주. 여전히 도강우가 방제수(권율) 탈주 현장에 있었는지에 대한 의문이 해결되지 않은 상황에서 송장벌레(이민웅) 역시 혼자 수사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신뢰를 보여주고 있는 자신과 달리 도강우는 계속 독단적으로 행동했고, 이는 곧 그가 무언가를 숨기고 있다는 불안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결국 비밀리에 진서율(김우석)에게 도강우의 핸드폰에 위치추적을 지시했다.

강권주의 의심이 과연 어떤 진실을 밝혀낼지 궁금증이 높아지는 가운데 방송 직후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강권주가 “범인이 왜 팀장님을 타깃으로 했는지도 이제야 풀렸네요”라고 말했다. 또한 도강우가 그런 그녀를 위협하는 충격적인 모습이 포착됐다. 도강우 역시 지난 방송에서 자신의 참을 수 없는 살인 충동을 고백했다. 언제 어디서 악한 본능이 깨어나 실현될지 알 수 없는 상황에서 이번엔 강권주를 향해 악한 본능이 깨어난 건지 불안감을 증폭시킨다.

범인이 도강우에 집착하는 이유, 강권주가 단호한 목소리로 “오늘부로 도강우 경감은 경찰도 골타팀 팀장도 아닙니다”라고 한 말의 의미, 도강우가 강권주를 위협하는 이유까지. 모든 미스터리의 중심에 있는 도강우가 숨기고 있는 것은 무엇일까. 제작진은 “ 강권주가 도강우 비밀의 실마리를 알아내고, 이를 확인하려 한다. 8회에서는 안개 같았던 도강우의 과거가 드러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보이스3’ 8회는 2일 오후 10시 20분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